엠넷은 유세윤의 B급 놀이(?)에 매번 몸바쳐 돕고 있는데, 이번에는 '유세윤의 아트비디오'라는 괴랄한 예능으로 최근 흔들린 그의 정체성에 도움을 준 듯 보인다.



댓글을 달아 주세요